SBS

[단독] '개인정보 유출' 박사방 공익요원, 또 같은 업무

admin2020.03.26 21:00조회 수 1댓글 0

    • 글자 크기
ⓒ SBS & SBS Digital News Lab / RSS 피드는 개인 리더 이용 목적으로 허용 되어 있습니다. 피드를 이용한 게시 등의 무단 복제는 금지 되어 있습니다.track pixel

▶SBS 뉴스 앱 다운로드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조주빈의 박사방 일당 가운데에는 피해자들의 개인정보를 빼낸 구청 공익근무요원이 있습니다. 특히 이 공익근무요원은 앞서 개인정보 유출로 징역형을 받았는데, 심지어 출소한 뒤 다시 구청에 배치돼 개인정보 업무를 맡아온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201415411.jpg

▶영상 시청

<앵커>

조주빈의 박사방 일당 가운데에는 피해자들의 개인정보를 빼낸 구청 공익근무요원이 있습니다. 특히 이 공익근무요원은 앞서 개인정보 유출로 징역형을 받았는데, 심지어 출소한 뒤 다시 구청에 배치돼 개인정보 업무를 맡아온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홍영재 기자가 단독 보도합니다.

<기자>

조주빈에게 어린이집 원아 살해를 청탁한 혐의 등으로 구속된 수원 영통구청 공익근무요원 강 모 씨.

구청 전산망을 통해 개인정보에 자유롭게 접근할 수 있던 강 씨는 지난해 말, 30대 여성 A 씨와 가족의 정보를 조주빈에게 넘겨 살해를 청탁했습니다.

그런데 강 씨는 2017년에도 공공 기관에 공익 요원으로 복무하며 개인정보를 빼냈던 사실이 SBS 취재 결과 확인됐습니다.

강 씨는 당시 경기도의료원 소속 공익 요원이었는데 병원 컴퓨터에서 A 씨 개인 신상과 의료 기록을 빼낸 것입니다.

A 씨를 스토킹하며 상습 협박을 일삼던 강 씨는 1년 2개월 징역을 산 뒤 지난해 3월 출소했습니다.

황당한 건 복무 기간이 남은 강 씨가 출소 9일 만에 구청 공익으로 배치돼 개인정보에 또다시 접근할 수 있게 됐다는 것입니다.

구청은 과거 강 씨가 개인정보 유출 관련 전과가 있는지도 전혀 몰랐습니다.

[구청 관계자 : (전과 있는지는?) 전혀 몰랐어요. 그런 전과가 있는 거를 개인정보라고 안 알려준 게 가장 제도 개선 반드시 해야 (하는 부분인 것 같아요.)]

병무청은 전과는 개인의 민감한 정보이고 복무 기관에 범죄 경력을 통지할 법적 근거도 없다고 설명했습니다.

문제는 또 있습니다.

성범죄·강력범죄 전과자들은 아동복지시설 같은 사회복지시설만 제한될 뿐 개인정보 접근이 가능한 시청, 구청 같은 행정기관에는 얼마든지 배치될 수 있습니다.

수원시는 병무청에 공익 요원 배치 전 범죄경력 조회를 할 수 있도록 해달라고 건의했습니다.

(영상편집 : 박선수, CG : 박상현, VJ : 김종갑)

▶홍영재 기자 기사 더보기

▶SBS 뉴스 원문 기사 보기

▶SBS 뉴스 앱 다운로드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 글자 크기
'악마들' 수사받지만…영상 유포될까 "공포 더 커져" (by admin) [단독] '10대 노예' 성 착취한 또 다른 'n번방' 추적 (by admin)

댓글 달기

번호 분류 제목
1889 SBS 선수촌서만 2달, 드디어 밖으로…태극전사들 퇴촌 표정
1888 SBS 손흥민 "힘내라 대한민국!" 응원 릴레이…다음 주자는?
1887 SBS '악마들' 수사받지만…영상 유포될까 "공포 더 커져"
SBS [단독] '개인정보 유출' 박사방 공익요원, 또 같은 업무
1885 SBS [단독] '10대 노예' 성 착취한 또 다른 'n번방' 추적
1884 SBS 외국서 주목한 '신속 진단키트'…우리는 왜 안 쓰나
1883 SBS 日, 올림픽 연기되니 확진 급증…"감염 폭발 중대 국면"
1882 SBS 병상 없어 바닥 누운 환자들…"코로나19 과소평가했다"
1881 SBS 서울시, 신천지 법인 취소…"방역 방해 반사회적 단체"
1880 SBS 자가격리 무단 이탈하면 경찰 출동…외국인은 추방
1879 SBS '자가격리' 무시한 유학생, 제주 여행…"책임 묻겠다"
1878 SBS '자가격리' 무시한 유학생, 제주 여행…"책임 묻겠다"
1877 SBS 귀국 유학생 잇단 확진 '비상'…공항선 '도보 검사'
1876 SBS 귀국 유학생 잇단 확진 '비상'…공항선 '도보 검사'
1875 SBS "손학규 2번은 노욕"…정의당은 지지율 하락 전전긍긍
1874 SBS 호떡집도 아니고…'친황' 챙기려 뒤집고 또 뒤집고
1873 SBS 공룡이 짓밟은 연동형제…'의석' 욕심에 '민심' 외면
1872 SBS 총선 후보 등록 시작…정책 뒷전이고 꼼수만 보였다
1871 SBS 총선 후보 등록 시작…정책 뒷전이고 꼼수만 보였다
1870 SBS 오늘의 주요뉴스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