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스포츠

2021년 올림픽 개막 시점·일정 조정…수두룩한 난제 직면한 IOC

admin2020.03.25 11:00조회 수 0댓글 0

    • 글자 크기
ⓒ SBS & SBS Digital News Lab / RSS 피드는 개인 리더 이용 목적으로 허용 되어 있습니다. 피드를 이용한 게시 등의 무단 복제는 금지 되어 있습니다.track pixel

▶SBS 뉴스 앱 다운로드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201406967.jpg

▲ 토마스 바흐 IOC 위원장

사상 최초로 올림픽이 1년 연기되면서 국제올림픽위원회(IOC)는 이전에 경험하지 못한 난제에 직면했습니다.

코로나19 확산으로 IOC와 일본 정부는 2020 도쿄하계올림픽을 올해가 아닌 2021년에 열기로 24일 합의했습니다.

토마스 바흐 IOC 위원장과 아베 신조 일본 총리는 늦어도 2021년 여름까지 열기로 데드라인만 정했습니다.

처음으로 홀수 해에 열리는 지구촌 최대 스포츠 잔치는 이제 개막일을 새로 정해야 합니다.

올림픽 연기 결정으로 세계육상선수권대회, 세계수영선수권대회와 같은 굵직한 스포츠 이벤트와의 일정 조정은 불가피해졌습니다.

다른 종목별 국제연맹(IF)이 2021년 주최하는 세계선수권대회 스케줄도 공평하게 고려해야 합니다.

수두룩한 난제를 앞두고 바흐 위원장은 24일 전 세계 뉴스통신사와의 화상회의에서 아베 총리와 나눈 대화를 소개하고 앞으로 진행해야 할 일의 순서를 설명했습니다.

가장 시급한 사안은 올림픽을 언제 여느냐는 점입니다.

바흐 위원장은 "아베 총리와 올림픽 개막 시점을 논의하진 않았다"며 "도쿄올림픽 조직위원회와 IOC 조정위원회에 달렸다"고 말했습니다.

IOC 조정위원회는 도쿄조직위의 올림픽 준비 과정을 점검하고 조언하며 냉철하게 비판하는 올림픽 핵심 기구로 IOC 관계자, IF 전문가 등으로 구성됩니다.

호주 출신 존 코츠 IOC 위원이 도쿄올림픽 조정위원회를 이끕니다.

바흐 위원장은 개막 시점 결정 과정과 대회 일정 조율을 퍼즐 맞추기에 비유하고 "거대하고 어려운 퍼즐 맞추기에서 너무 많은 조각이 있다"며 "올림픽은 지상에서 가장 복잡한 이벤트로, 아베 총리와의 전화 통화만으로 모든 걸 하나로 모을 순 없다"고 평했습니다.

이어 "IOC 조정위원회와 IF의 협력에 특히 많이 의존한다"며 "매우 큰 도전"이라고 덧붙였습니다.

IOC 조정위원회가 중심을 잡고 IF와의 일정 조정 논의를 거쳐 내년 올림픽 개막 시기의 윤곽을 잡을 것이라는 전망입니다.

선수라면 올림픽을 인생 최고의 무대로 치는 만큼 세계육상연맹과 세계수영연맹은 IOC 운신의 폭을 넓혀주고자 일정 조정에 적극적으로 협력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세계육상연맹은 2021년 예정된 세계선수권대회를 2022년으로 미루는 방안을 검토 중이며, 세계수영연맹은 올림픽에 우선권을 주고, 개최 시점을 2021년 이내에 새로 정할 것으로 보입니다.

바흐 위원장은 "23일 도쿄올림픽 연기 결정을 4주 안에 내리겠다고 발표한 것도 이런 일정 조정은 물론 수많은 올림픽 이해당사자들과 얽힌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였다"며 "IOC 조정위원회가 이해관계자들과의 연기 관련 협상을 이미 시작했다"고 소개했습니다.

바흐 위원장은 내년 여름까지도 코로나19 사태가 진정되지 않았을 때 연기나 취소를 다시 고려하겠느냐는 물음엔 "IOC의 관심사와 약속은 올림픽과 관련한 모든 이들의 안전을 보장해 대회를 치르는 것"이라며 "이런 약속은 변하지 않고, 이 원칙에 기반해 모든 결정을 내릴 것"이라는 말로 에둘러 피해갔습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유영규 기자 기사 더보기

▶SBS 뉴스 원문 기사 보기

▶SBS 뉴스 앱 다운로드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 글자 크기
골프 올림픽 감독 최경주 "아쉽지만 한편으로는 다행" (by admin) 바흐 IOC 위원장 "도쿄올림픽, 코로나19 극복 축하하는 자리로" (by admin)

댓글 달기

번호 분류 제목
SBS스포츠 2021년 올림픽 개막 시점·일정 조정…수두룩한 난제 직면한 IOC
7156 SBS스포츠 바흐 IOC 위원장 "도쿄올림픽, 코로나19 극복 축하하는 자리로"
7155 국제/글로벌 [커튼콜] 코로나 뚫고 온 '오페라의 유령' 안무가 노지현(+뮤지컬 티켓 이벤트)
7154 국제/글로벌 [날씨] 전국 맑고 따뜻해요…일교차 · 미세먼지 주의
7153 SBS스포츠 [축덕쑥덕] 도쿄올림픽 1년 연기되면…학범슨의 구상은?
7152 SBS스포츠 골프광 베일, '스테이 앳 홈 챌린지'도 축구 대신 골프
7151 SBS스포츠 프로농구도 '시즌 조기 종료'…사라진 봄 농구·봄 배구
7150 SBS스포츠 도쿄올림픽 1년 연기 확정…국제스포츠계 "현명한 결정"
7149 SBS스포츠 도쿄패럴림픽도 자동 연기…IPC "연기 결정 지지"
7148 SBS스포츠 김연경 "도쿄올림픽 연기, 예상했다…2021년 대회 준비"
7147 SBS스포츠 역대 동·하계올림픽 5번 취소…연기는 올해 도쿄대회가 최초
7146 SBS [날씨] 전국 '20도 안팎' 따뜻…중서부 미세먼지 '나쁨'
7145 SBS '곡예 묘기' 선보이는 스키선수…센스 있는 마무리
7144 SBS 48초 만에 금은방 턴 절도범…석 달 만에 검거
7143 SBS 與, '더시민'에 의원 꿔주기 꼼수…'막말' 민경욱 부활
7142 SBS "촛불 vs 태극기" · "검경 대전"…강원 총선 대진표
7141 SBS "IOC, 도쿄올림픽 내년 연기 결정"…아베와 전화 논의
7140 SBS "IOC, 도쿄올림픽 내년 연기 결정"…아베와 전화 논의
7139 SBS '유럽발 입국 전원 검사' 일부 수정…현장 혼선 반영
7138 SBS '유럽발 입국 전원 검사' 일부 수정…현장 혼선 반영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