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신규 확진 과반이 해외 유입…미국발 입국자도 자가격리

admin2020.03.25 21:00조회 수 0댓글 0

    • 글자 크기
ⓒ SBS & SBS Digital News Lab / RSS 피드는 개인 리더 이용 목적으로 허용 되어 있습니다. 피드를 이용한 게시 등의 무단 복제는 금지 되어 있습니다.track pixel

▶SBS 뉴스 앱 다운로드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국내 환자는 어제보다 100명 더 늘어서 9천137명이 됐습니다. 추가 확진자 가운데 외국에 다녀온 뒤 확진 판정받은 사람이 51명으로 절반을 넘었습니다. 다녀왔던 지역을 살펴보면 유럽이 29명으로 제일 많았고, 확진자가 빠르게 늘고 있는 미국이 13명으로 그 뒤를 이었습니다. 201415006.jpg

▶영상 시청

<앵커>

국내 환자는 어제(24일)보다 100명 더 늘어서 9천137명이 됐습니다. 추가 확진자 가운데 외국에 다녀온 뒤 확진 판정받은 사람이 51명으로 절반을 넘었습니다. 다녀왔던 지역을 살펴보면 유럽이 29명으로 제일 많았고, 확진자가 빠르게 늘고 있는 미국이 13명으로 그 뒤를 이었습니다. 그래서 정부는 모레부터 미국에서 우리나라에 들어오는 모든 사람은 2주 동안 의무적으로 격리 생활을 하도록 했습니다.

자세한 내용, 남주현 기자가 전하겠습니다.

<기자>

공항 검역

모레 새벽 0시부터 미국발 입국자는 의심 증상이 있을 경우 공항에서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음성이 나와도 2주간 자가격리해야 합니다.

증상이 없어도 내국인과 장기체류 외국인이라면 2주간 의무 자가격리 대상이 됩니다.

[정은경/질병관리본부장 : (공항에서) 검역법에 따라 검역소장의 격리통지서가 발부되며 이를 위반할 경우에는 1년 이하의 징역 또는 1천만 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질 수 있습니다.]

하지만 유럽발 입국자처럼 전원 코로나19 검사를 받게 하는 강력한 조치는 아닙니다.

방역당국은 그 이유로 미국의 경우 위험도, 즉 입국자 1만 명당 확진자가 아직은 유럽보다 적다는 점을 꼽았습니다.

또 국내 진단검사 능력이 일일 최대 2만 건 수준인데, 하루 2천500 명이 넘는 미국 입국자에게 모두 검사를 받게 할 경우 방역에 부담이 될 수 있다는 점도 고려됐습니다.

[손영래/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홍보관리반장 : 위험 순위가 높은 집단을 중심으로 진단검사에 집중하는 게 총량에 제한이 있다는 것을 같이 감안해 주시기 바랍니다.]

이런 가운데 서울 서초구는 지자체 차원에서 입국 주민 모두 귀국 즉시 코로나19 검사를 받게 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신규 확진자 중 해외 입국자 비율이 높고 검사 여력이 있는 지자체들을 중심으로 이런 방역 강화 움직임은 더욱 확대될 수 있습니다.

(영상취재 : 김민철, 영상편집 : 박지인) 

▶남주현 기자 기사 더보기

▶SBS 뉴스 원문 기사 보기

▶SBS 뉴스 앱 다운로드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 글자 크기
文 "진단시약 요청 국가 많다"…G20 '국제 공조' 선언 (by admin) 윤석열 "반문명적 범죄"…'n번방 사건' 특별수사팀 구성 (by admin)

댓글 달기

번호 분류 제목
7204 SBS '민식이법' 첫날 현장은…속도 측정기 없으면 '씽씽'
7203 SBS '민식이법' 첫날 현장은…속도 측정기 없으면 '씽씽'
7202 SBS 文 "진단시약 요청 국가 많다"…G20 '국제 공조' 선언
7201 SBS 文 "진단시약 요청 국가 많다"…G20 '국제 공조' 선언
SBS 신규 확진 과반이 해외 유입…미국발 입국자도 자가격리
7199 SBS 윤석열 "반문명적 범죄"…'n번방 사건' 특별수사팀 구성
7198 SBS 윤석열 "반문명적 범죄"…'n번방 사건' 특별수사팀 구성
7197 SBS 오늘의 주요뉴스
7196 SBS 오늘의 주요뉴스
7195 SBS [단독] "좋은 자리 주겠다"…조주빈, '靑 실장 · 판사' 사칭
7194 SBS [단독] "좋은 자리 주겠다"…조주빈, '靑 실장 · 판사' 사칭
7193 SBS 손석희 "조주빈 위협에 돈 건네"…유명인 사기 수사 확대
7192 SBS 손석희 "조주빈 위협에 돈 건네"…유명인 사기 수사 확대
7191 SBS 고아 된 초등생에 '2천만 원대 보험금' 소송…결국 사과
7190 SBS 고아 된 초등생에 '2천만 원대 보험금' 소송…결국 사과
7189 SBS 조주빈의 '15초 발언'…피해 여성에 대한 사과는 없었다
7188 SBS 조주빈의 '15초 발언'…피해 여성에 대한 사과는 없었다
7187 SBS "제발 집에 계세요" 이탈리아, 무단 외출하면 '4백만 원'
7186 SBS "수입 없어요" 미국서도 '끼니 걱정'…경고 날린 WHO
7185 SBS 지난달 실업급여 역대 최대…재취업 생각에 '막막'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