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마침표가 된 '버저비터'…전태풍, 코트와 작별

admin2020.03.25 22:00조회 수 0댓글 0

    • 글자 크기
ⓒ SBS & SBS Digital News Lab / RSS 피드는 개인 리더 이용 목적으로 허용 되어 있습니다. 피드를 이용한 게시 등의 무단 복제는 금지 되어 있습니다.track pixel

▶SBS 뉴스 앱 다운로드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프로농구가 조기 종료되면서 올 시즌 후 은퇴를 결정했던 SK 전태풍 선수는 갑작스럽게 코트를 떠나게 됐습니다. 마지막 경기에서 터뜨린 버저비터가 작별 인사가 됐습니다. 김형열 기자입니다. 201415028.jpg

▶영상 시청

<앵커>

프로농구가 조기 종료되면서 올 시즌 후 은퇴를 결정했던 SK 전태풍 선수는 갑작스럽게 코트를 떠나게 됐습니다. 마지막 경기에서 터뜨린 버저비터가 작별 인사가 됐습니다.

김형열 기자입니다.

<기자>

지난달 29일 SK가 20점 가까이 크게 앞선 상황에서 전태풍이 종료 버저비터를 터뜨립니다.

승리가 굳어진 상황에서 무리했던 슛이었지만, 전태풍은 절실했습니다.

[전태풍/SK 가드 : 코치님이 "태풍아! 그거 왜 쏜 거야? 매너도 없어?"(라고 물어보셔서) "코치님, 오늘이 제 마지막 게임이 될 수 있어요. 그것 때문에 쏜 거예요" (라고 답했죠.)]

전태풍의 예감대로 이 슛을 마지막으로 시즌은 끝났고 전태풍은 작별을 고했습니다.

[전태풍/SK 가드 : (리그 종료 결정 뒤 문경은) 감독님이 저한테 그냥 1년 더 하자고 얘기했어요. (저는) "미안해요, 못해요. (은퇴) 약속 지켜야죠" (라고 대답했죠.)]

2009년 토니 애킨스라는 이름으로 어머니의 나라를 찾은 전태풍은,

[전태풍 (지난 2009년) : 꿈이 이뤄진 것 같아요. 항상 한국에서 뛰고 싶었습니다.]

빠르고 화려한 플레이로 KCC의 우승을 이끌며 팬들의 사랑을 받았습니다.

넘치는 승부욕으로 가끔 상대 선수와 충돌하기도 했던 전태풍은 이제 코트를 떠나며 다시 한번 사과의 말을 남겼습니다.

[전태풍/SK 가드 : 정말 미안했어요. 그때 왜 그랬는지… 정말 창피했어요.]

동료들과 우정은 계속 이어갈 생각입니다.

[전태풍/SK 가드 : 비시즌 때 오토바이 타고 자주 (농구단) 숙소 갈 거예요. 가서 애들한테 X소리하고 장난치고…]

이제 방송인으로 변신하는 전태풍은 밝고 힘찬 제2의 인생을 약속했습니다.

[전태풍/SK 가드 : 농구처럼 똑같이 즐겁고 재미있는 모습 보여줄게요. (지금까지는 인생) '파트1'이에요. '파트 2' 아직도 남아있어요. 정말 고마워요.]

(영상취재 : 전경배, 영상편집 : 남 일)  

▶김형열 기자 기사 더보기

▶SBS 뉴스 원문 기사 보기

▶SBS 뉴스 앱 다운로드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 글자 크기
내년으로 연기된 도쿄올림픽…'7월 하순 개최' 유력 (by admin) 돌아온 나성범, 연습 경기서 시원한 첫 홈런 '쾅' (by admin)

댓글 달기

번호 분류 제목
7224 SBS스포츠 '코로나 위기 넘자'…독일 분데스리가 선수들 연봉 삭감 '동참'
7223 SBS스포츠 "자연스러웠나요?"…NBA 스타 이바카의 '휴지 리프팅'
7222 SBS스포츠 '버저비터'로 마침표…전태풍, 방송인 제2의 인생 시작
7221 SBS스포츠 올림픽 연기→선수촌 떠나는 태극전사들…"잠시 휴식"
7220 SBS스포츠 "골프대항전 라이더컵 연기하자"…선수들 목소리 높여
7219 국제/글로벌 [날씨] 건조한 날씨 속 제주 비 소식…오후부터 전국 확대
7218 국제/글로벌 클로징
7217 SBS스포츠 도쿄올림픽 전격 1년 연기…숨 가빴던 결정 과정 막전막후!
7216 SBS PC방 · 클럽 가보니…"어차피 걸릴 거 즐기다 걸려야죠"
7215 SBS [日 연결] 사상 최초 '올림픽 1년 연기'…경제 손실 '골치'
7214 SBS "투표용지 윗자리 차지하자"…'의원 이적' 꼼수 대결
7213 SBS '온라인 개학'도 검토…학교 따라 개학 방식 달라질 듯
7212 SBS 혹시 음주운전 차량?…'S자형 단속' 도입 효과는
7211 SBS 1년 연기된 올림픽…'나이 제한' 종목 선수들은 어떻게?
7210 SBS 하루 만에 또 뒤집힌 민경욱 공천…끝없는 갈등
7209 SBS [날씨] 건조함 속 전국 '단비'…제주·남해엔 강한 비
7208 SBS 클로징
7207 SBS 내년으로 연기된 도쿄올림픽…'7월 하순 개최' 유력
SBS 마침표가 된 '버저비터'…전태풍, 코트와 작별
7205 SBS 돌아온 나성범, 연습 경기서 시원한 첫 홈런 '쾅'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