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스포츠

[추억스환 #12] 양학선-리세광, 남북 체조 라이벌의 엇갈린 만남

admin2020.03.26 13:00조회 수 0댓글 0

    • 글자 크기
ⓒ SBS & SBS Digital News Lab / RSS 피드는 개인 리더 이용 목적으로 허용 되어 있습니다. 피드를 이용한 게시 등의 무단 복제는 금지 되어 있습니다.track pixel

▶'보는 것이 믿는 것' 비디오머그 - SBS 뉴스 동영상 서비스

▶SBS 뉴스 앱 다운로드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양학선과 리세광! 대한민국과 북한을 대표했던 체조 스타이자, 모두 한 시대를 풍미했던 라이벌이었습니다. 지난 10년 동안 두 선수는 세계 기계체조 남자 도마 종목을 양분했습니다. 그런데 공교롭게도 두 선수의 제대로 된 맞대결은 한 번도 이뤄지지 않았습니다. 201414955.jpg

▶영상 시청

양학선과 리세광! 대한민국과 북한을 대표했던 체조 스타이자, 모두 한 시대를 풍미했던 라이벌이었습니다. 지난 10년 동안 두 선수는 세계 기계체조 남자 도마 종목을 양분했습니다. 그런데 공교롭게도 두 선수의 제대로 된 맞대결은 한 번도 이뤄지지 않았습니다. 맞대결을 펼쳤던 2014년 인천 아시안게임 때도 두 선수 모두 부상으로 정상 컨디션이 아닌 상태였습니다.

두 선수가 최고의 컨디션으로 이른바 진검승부를 펼친 적이 한 번도 없어 아쉬움으로 남습니다. 리세광 선수가 지난달 은퇴를 선언하면서 앞으로도 둘의 대결은 볼 수 없게 됐습니다. 도대체 어떤 사연이 있었기에 두 선수의 진검승부는 한 번도 이뤄지지 않았을까요?

추억을 스포츠머그에서 소환해드리는 코너 <추억스환>에서 알려드립니다.

(글·구성 : 최희진, 편집 : 이형근, 디자인 : 방여울)

▶최희진 기자 기사 더보기

▶SBS 뉴스 원문 기사 보기

▶'보는 것이 믿는 것' 비디오머그 - SBS 뉴스 동영상 서비스

▶SBS 뉴스 앱 다운로드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 글자 크기
[날씨] 제주 호우특보…내일 오후까지 전국 비 소식 (by admin) "구단 직원들 돕겠다"…연봉 자진 삭감한 축구선수들 (by admin)

댓글 달기

번호 분류 제목
7257 SBS "손학규 2번은 노욕"…정의당은 지지율 하락 전전긍긍
7256 SBS 호떡집도 아니고…'친황' 챙기려 뒤집고 또 뒤집고
7255 SBS 공룡이 짓밟은 연동형제…'의석' 욕심에 '민심' 외면
7254 SBS 총선 후보 등록 시작…정책 뒷전이고 꼼수만 보였다
7253 SBS 총선 후보 등록 시작…정책 뒷전이고 꼼수만 보였다
7252 SBS 오늘의 주요뉴스
7251 국제/글로벌 "눈팅만 했다" 주장하는 이용자들도 처벌 가능할까?
7250 국제/글로벌 [문명특급 EP.104] 사회생활 N년차 힘세정이 알려주는 (상사와) 싸움의 기술 (feat.아바타 면담)
7249 SBS스포츠 도쿄올림픽 연기…나이 제한에 걸리는 23세 축구 선수들은 출전할 수 있을까?
7248 국제/글로벌 [날씨] 밤사이 남부 '요란한 비'…그친 뒤 강풍 · 기온↓
7247 SBS스포츠 일본 남자프로골프, 코로나19로 4월 국내 개막전 '취소'
7246 SBS스포츠 축구협회 "1997년생 선수들 올림픽 출전 허용해 달라" 요청
7245 SBS스포츠 [취재파일] 도쿄 올림픽 연기로 스포츠클라이밍 출전권 확보 무효 될 수도
7244 국제/글로벌 [날씨] 제주 호우특보…내일 오후까지 전국 비 소식
SBS스포츠 [추억스환 #12] 양학선-리세광, 남북 체조 라이벌의 엇갈린 만남
7242 SBS스포츠 "구단 직원들 돕겠다"…연봉 자진 삭감한 축구선수들
7241 국제/글로벌 [인-잇] 당당하게 말한 '악마의 삶', 한국사회도 도왔다
7240 국제/글로벌 [취재파일] '방콕'에 지친 당신을 위해2…온라인 공짜 공연 더 모여라
7239 SBS스포츠 여자골프 세계 1위 고진영 "올림픽 연기, 안전과 건강이 최우선"
7238 SBS스포츠 탬파베이 쓰쓰고, 친정팀 요코하마 2군 시설에서 훈련
첨부 (0)